[평일진료] 구수한 부침개 냄새가 나는 오후

[평일진료] 구수한 부침개 냄새가 나는 오후

  평일 진료가 있는 목요일 오후입니다. 나는봄엔 점심부터 구수한 기름 냄새가 풍겼는데요. 오늘 평일 진료에 나올 ‘보미 밥상’의 주인공은 부침개인가 봅니다.   부추, 당근, 애호박 등등 야채가 듬뿍 들어간 부침개가 노릇노릇 다 익어 갈 때 쯤 진료를 보기 위해 하나둘씩 친구들이...